천호동성당소개 찾아오시는 길 개인정보처리방침 사이트맵
HOME > 가톨릭 자료실 > 가톨릭이란
'일반적, 보편적'이란 뜻의 그리스어 'katholikos'에서 유래된 말이다. 교부시대에는 '보편적, 공번된'이란 뜻으로 가톨릭 섭리, 가톨릭 부활이라 했는데, 이냐시오(Ignatius)가 처음으로 가톨릭 교회라고 쓴 이래 이 용어가 널리 승인되어 니체아 신경(信經)에서 "하나요 거룩하고 공번되고 사도로부터 전래된 교회"라는 표현으로 나타났다.

여기서 '공번된, 보편적'이란 성 빈첸시오(St. Vincentius Lerinensis)가 지적했듯이 "모든 사람이 모든 시대에 모든 장소에서 믿어 온 것"을 의미한다.

교회가 보편적이기 위해서는 교회가 가르치는 신앙이 마땅히 타당해야 했으므로 이단과 대결하는 과정에서 신앙의 정통성을 의미하는 말로, 즉 정통한 신앙을 전하는 교회의 가르침을 뜻하는 말로 쓰였다.

또 사도로부터 전래되었다는 의미에서 개신교와 구별되는 로마 교황청 중심의 교회를 의미하는 말로, 이 교회에 소속된 신자를 뜻하는 말로 사용된다.

한국에서는 천주교가 전래된 이래 서학(西學), 천주학(天主學), 천주교(天主敎), 카톨릭교 등으로 혼용되어 오다가 주교회의에서 '천주교 또는 가톨릭교'를 선택 공인하여 [가톨릭 지도서](Directorium, 1932년 간행)에 규정함으로써 공식명칭이 되었다.